반응형
 포스팅 썸네일 이미지

[일상]/[수컷의 일기]

얀센 백신 접종 후기

지난 6월 10일 오전 10시. 나는 얀센 백신을 접종 받았다. 주변에 아스트라제네카(이하 'AZ')를 맞은 사람들에게 백신의 후유증을 많이 들었지만, 다른 제조사의 백신이니 다를지도 모른다는 생각을 했다. 병원에서 주사를 맞을 때부터 이상함을 감지했다. 주사를 맞을 때에는 아무렇지 않다고 하는 사람들이 대부분이었는데 나는 이상하게 접종 받는 순간부터 아팠다. 주사가 아팠다. 뭔가 굉장히 묵직하게 들어오는 느낌이었다. 15분정도 병원에서 대기를 하다가 이상 반응이 없어 집으로 향했다. 별 이상은 없었지만 주사를 맞은 팔이 뻐근했다. 밥을 먹고 '타이레X' 한알을 먹고 누웠다. 난 후유증이 없는듯 했다. 2시간 정도가 지나니 온몸이 뻐근하게 근육통이 몰려오기 시작했다. 그러다 차츰 관절 마디마디가 끊어질듯..

2021.06.12 게시됨

 포스팅 썸네일 이미지

[정보]/[생활정보]

얀센 백신 접종 대상, 예약방법, 접종기간

30세 이상 예비군, 민방위 대원과 군 관련 종사자에 대한 얀센 백신 사전예약기간이 시작 되었다. 접종 대상에 속하는 사람들은 하루빨리 신청하여 백신을 접종받길 바라며 얀센 백신의 접종 대상, 예약 방법, 접종 기간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자. ​ 얀센 백신 접종 대상은? 30세 이상(1991.12.31. 이전 출생자) 예비군, 민방위 대원과 군 관련 종사자 ​ 얀센 백신 접종 대상 연령 등은 코로나19 백신분야 전문가 자문회의와 예방접종 전문위원회 등을 거쳐 결정하였다고 한다. ​ 미국에서 얀센 백신을 우리나라에 준 사유는 '주한미군의 안전을 위해서'라는 단서가 달렸기 때문에 접종 대상자는 '군 관련 종사자'로 정한것으로 생각된다. ​ ​ 군 관련 종사자는 국방부·방사청·병무청 공무원 및 고정 출입 민간인..

2021.06.01 게시됨

반응형